시조

5월을 보내며

유소솔 2024. 5. 30. 00:00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- 유소솔

 

5월이 시나브로 저물어 가고 있다.

연중 가장 따뜻해 살기 좋은 나날들

오월

계절의 여왕

그 행차, 누가 막으랴.

 

세월 흐르듯 어쩔 수 없다지만

지혜로운 자 흐르는 아껴서 쓰듯

오월

남은 시간들

아껴 쓰기 배우리

 

어제 죽은 것처럼 오늘을 새롭게 살고

영원히 살 것처럼 오늘 배우며 살라는데

세월

아껴야 하리

하기 때문에.*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*성경(엡 5: 16)

 

'시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낙 엽  (27) 2023.11.13
단풍 이미지  (15) 2023.11.03
ㄹ자  (20) 2023.10.10
사육신 묘  (26) 2023.08.17
이렇게 환한 세상에  (24) 2023.06.24